조회 수 243996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수정 삭제

안중근(安重根) 의사 어머니 조마리아 여사

 

 

 

1909 10 26일 오전 9시 만주 하얼빈 역에서 안중근 의사는

 이토 히로부미에게 권총을 쏘아 3발을 명중시켰어요.

코코체프와 열차에서 회담을 마친 이토가 러시아 의장대를 사열하고

환영군중 쪽을 가는 순간이었지요. 안중근 의사는 이어서

하얼빈 총영사 가와카미비서관 모리 등 3명에게 중경상을 입힌 뒤

 '대한 만세'를 외치고 현장에서 체포되었습니다.

    Go to fullsize image           Go to fullsize image

사형선고를 받은 안중근 의사에게

그의 어머니가 보낸 편지를 소개하고자 합니다.

 

 옳은 일을 하고 받은 형이니

 비겁하게 삶을 구하지 말고

 떳떳하게 죽는 것이

 어미에 대한 효도이다.

 살려고 몸부림하는 인상을 남기지 말고

 의연히 목숨을 버리거라.

 너의 죽음은

 너 한 사람의 것이 아니다.

 

동서양을 막론하고 세계적으로 유명한 인물의 뒤에는

 누군가의 격려와 위로용기를 북돋아주는 숨은 이야기들이 많다.

우리나라의 경우 안중근 의사의 어머니 조마리아 여사의 일대기가

근래에 들어 뒤늦게 많은 사람들에게 회자되고 있다.

 

안의사의 용감한 삶의 이면에는 아들만큼이나 용감하고

나라사랑이 지극했던 어머니가 있었다는 사실이

 역사학자들에 의해서 새롭게 조명되고 있는 것이다.

 

"네가 만일 늙은 어미보다 먼저 죽는 것을 불효라 생각한다면

이 어미는 조소거리가 된다. 너의 죽음은 너 한 사람의 것이 아니라

 한국인 전체의 공분(公憤)을 짊어지고 있는 것이다."

 

안중근 의사가  만주 하얼빈역에서

이토 히로부미(伊藤博文) 통감을 사살한 뒤 뤼순 형무소에 수감돼 있을 때

안 의사의 어머니 조마리아 여사가 보낸 편지의 일부이다.

조 여사는 1910 214 공판에서 사형을 선고받은 안 의사에게

'살려고 몸부림하는 인상을 남기지 말고 의연히 목숨을 버리라'고 당부했다.

 

열사의 어머니, 조 여사의 삶과 활동을 조명한 3.1여성동지회 박용옥 회장의

 "안중근 의사 어머니 조마리아의 항일구국적 생애" 논문에서

"안중근이란 인물을 만든 것은 그 어머니의 '모성리더십' 이었다" 고 주장하고 있다
  
조 여사는 국채보상운동 때 자신의 패물을 선뜻 내놓아

대한매일신보 1907 529 의연자 명단에 올랐다.

그해 안 의사가 독립운동을 위해 망명을 결심했 때 조 여사는

"최후까지 남자스럽게 싸우라"고 격려했다.

2년 뒤 안 의사가 이토 통감을 사살하고 수감됐을 때는

안 의사 동생들을 보내 "어미는 현세에서 너와 재회하기를 기망치 아니하노니

  내세에는 반드시 선량한 천부의 아들이 되어 다시 세상에 나오라"고 전했다.

또 사형이 선고된 뒤 편지와 함께 명주 수의를 보냈고,

안 의사는 1910 326 그 수의를 입은채 형집행을 당했다.

자식의 죽음을 앞두고자식에게 대한의 남아답게 용감히 죽음을 맞으라고

 사형대의 수의를 지어주면서 편지를 쓰는 어머니가 세상에 과연 몇이나 될까...

조마리아여사 마음에는 무엇에 대한 확신이 있었길래

 그렇게 강한 어머니로 살 수 있었던 것일까.

 

조마리아 여사의 일대기를 통하여 현대를 사는

 우리의 무사안일한 무조건식 자식사랑에 대하여

다시 한 번 생각해 보는 기회가 되었으면 어떨지...

 


한글교육자료실

한글교육에 필요한 교육 자료를 공유하는 공간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1 [한국의 역사] 윤봉길 의사 상하이 폭탄 의거 당시의 영상과 유서 GDKS 웹 운영자 2011.05.26 432763
» [한국의 역사] 안중근 의사 어머니 조마리아 여사 GDKS 웹 운영자 2011.05.21 243996
29 TOPIK에서 사용되는 단어 목록 file GDKS 웹 운영자 2011.05.13 126910
28 한문 교육용 기초 한자(교육부, 2001학년부터 적용) GDKS 웹 운영자 2011.04.25 9029
27 천자문(千字文) GDKS 웹 운영자 2011.04.25 143835
26 [한국의 역사 시설] 독립기념관, 청소년을 위한 해외 항일 독립운동 사이트 소개 GDKS 웹 운영자 2011.04.17 163703
25 사자성어(四字成語) GDKS 웹 운영자 2011.04.08 285737
24 [문화 인류] 미국 인디언과 대한민족의 공통점은 무엇일까요? GDKS 웹 운영자 2011.04.03 20469
23 방송언어 품격 실태조사 - 국립국어원 - file GDKS 웹 운영자 2011.02.24 193950
22 평범한 말과 비하하는 말의 차이 GDKS 웹 운영자 2011.02.19 165652
21 음력의 24절기란 무엇일까요? GDKS 웹 운영자 2011.02.19 213611
20 '한글' 주기율표 뭐기에.."과학성 감탄" 美서 화제 GDKS 웹 운영자 2011.02.08 604380
19 세계에서 가장 아름다운 곡 "아리랑" GDKS 웹 운영자 2011.02.08 142620
18 국악 신동 송소희 GDKS 웹 운영자 2011.02.07 160245
17 설날의 전통예법을 동영상으로 GDKS 웹 운영자 2011.02.03 205405
16 "자랑스런 대한민국" 동영상 youth 2011.01.29 179678
15 [고전문학]시조, 가사등 GDKS 웹 운영자 2010.11.21 270675
14 [한국 역사] 구한말 희귀 자료 GDKS 웹 운영자 2010.11.16 816472
13 마음까지 통하는 절친한 친구 GDKS 웹 운영자 2010.11.16 176425
12 단군 10계명 GDKS 웹 운영자 2010.11.08 122885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Next ›
/ 3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